박성효 전 대전시장 제21대 총선 불출마…"후배에게 기회"
박성효 전 대전시장 제21대 총선 불출마…"후배에게 기회"
  • 최정섭 기자
  • 승인 2020.01.22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성효 전 대전시장

박성효 전 대전시장이 22일 젊은 후배에 기회를 주기위해 제21대 국회의원총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

박 전 시장은 이날 오전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젊은 후배들에게 기회를 주는 것이 제가 해야될 일이라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한 "이번 예비후보들을 보면 제가 시장 시절 구청장이나 정무부시장, 연구원장 등을 하며 함께 대전발전을 위해 노력했던 동지분들로, 그분들이 시장 선거서도 애써준 고마움이 있다"며 "이번에는 제가 그분들 선거운동을 위해 노력하는게 도리가 아닌가 생각한다"고도 했다.

이어 "저에 대한 기대와 관심과 지원을 해줬던 많은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는 점이 매우 죄송스럽다는 마음을 갖고, 그 분들이 주신 고마움에 대해서는 항상 기억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박 전 시장은 "이번 총선은 대한민국 정체성 확립, 자유민주주의 지켜나가는 민생을 구하는 선거"라고 강조하고 "출마를 안하지만 대전지역에서 늘 정치활동 해왔기에 우리 후보 당선을 위해 백의종군하면서 총선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박성효 전 대전시장은 2년뒤 지방선거에 출마 할것으로 예상된다. 기자회견장에는 양홍규 대전 을 예비후보 후보자와 박희조 시당 수석대변인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