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임신부, 마스크 추가 지원
대전시,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임신부, 마스크 추가 지원
  • 최정섭 기자
  • 승인 2020.04.02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이 임산부 가정에 직접 찿아가 마스크를 전달하고 있다.

대전시가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감염에 취약한 임신부들에게 마스크를 추가 지원하기로 말했다.

대전시는 지난 달 9일 임신부에게 1차 마스크를 배부한데 이어 추가로 마스크를 확보해 1인 5매씩 긴급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시는 임신부 주소가 확보된 3682명에게는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등기우편으로 발송한다고 했다.

배송기간은 3~4일 가량 소요될 예정이다.

또한 주소가 확보되지 않은 임신부는 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배부할 계획이다. 마스크를 수령하지 못한 임신부는 신분증과 산모수첩을 갖고 7일 이후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수령하면 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