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수소차 연말까지 7배 늘어난 6358대 보급한다
정부 수소차 연말까지 7배 늘어난 6358대 보급한다
  • 이태겸 기자
  • 승인 2019.05.10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데일리=이태겸 기자] 정부가 올해 말까지 6358대의 수소차를 보급하고 8월말까지 수소충전소 구축 방안과 수소기술로드맵을 수립한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1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16차 에너지위원회에서 올해 수소차 신규 보급 목표 4000대에서 종전보다 35% 늘려 연말까지 5467대를 보급할 예정이다. 지난해 대비 7배 이상 늘어난 6358대다. 6월부터는 수소버스 35대, 8월부터 10대를 운영하기로 했다.

연료전지는 올해 15개의 발전용 연료전지 프로젝트(139.3MW) 및 6.5MW 규모의 가정·건물용 연료전지를 추가 보급해 올해 말까지 지난해 대비 330MW보다 45% 이상 늘어난 476MW를 보급한다.

이에 따라 산업부는 수소차 사용자의 접근성과 충전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수소충전소 구축 방안'을 8월 발표한다. 또 이달 말 '분산형 수소생산기지 구축사업' 대상지역 3곳을 선정 수소 운송이 어려운 지역에도 공급이 원활하게 이뤄지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탄소 배출이 없는 그린수소 생산을 위해 한국전력을 사업자로 선정 '태양광·풍력 P2G계통운영', 'MW급 수소생산 통합플랜트' 등 재생에너지 연계 P2G 사업을 올해 안으로 착수한다.

한편 에너지위원회는 지난달 19일 공청회를 통해 정부가 발표한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안)에 대한 심의도 진행했다. 3차 에너지 기본은 이번 에너지위원회 심의 결과를 바탕으로 녹색성장위원회와 국무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